뷰페이지

스마트교육 콘텐츠 활용한 요양원

스마트교육 콘텐츠 활용한 요양원

강국진 기자
강국진 기자
입력 2021-05-28 15:42
업데이트 2021-05-28 15:42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인지교육과 운동역학에 특화된 스마트교육 컨텐츠로 어르신을 살리는 요양원을 표방한 단국대학교기술지주회사 자회사인 단국상의원 브랜드 ‘휴앤락요양원’이 화제가 되고 있다.

28일 단국대에 따르면 휴앤락요양원이 운영하는 스마트 인지프로그램은 요양원 입소자 어르신들의 치매단계별 맞춤형 인지교육 프로그램을 통해 치매진도를 늦추거나 더 나빠지지 않도록 하고 있다. 이를 위해 단국대 전문 교수진과 시니어 교육 전문기업이 산학 협력을 통해 1000여개에 이르는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인지 활동능력도를 감안한 교구제도 별도로 제작했다.

특히 운동역학 프로그램은 운동역학 물리치료 전공인 스포츠대학원 교수진이 관련 기업과 협업해 개발했다. 이 프로그램을 주도하고 있는 손원호 단국대 스포츠과학대학원 교수는 “어르신들은 운동 정도와 방법에 따라 근육의 퇴화를 막는 것은 물론 상실된 근력 기능을 회복해 드릴 수 있다”고 말했다.
이미지 확대
‘휴앤락요양원’의 스마트 교육 컨텐츠는 IT기술을 통해 구현 된다. 미술, 공예, 퍼즐, 미로찾기, 노래교실, 지능게임 등 인지기능향상을 위한 프로그램은 영상으로 제작한 수업을 요양원에서 대형 화면을 통해 틀어주고 입소자들에게 미리 배부된 교재를 나눠주면 온라인을 통한 스마트 인지 수업을 진행한다.

또한 ‘휴앤락요양원’은 업계에서 처음으로 선보이는 대학브랜드로서 브랜드 공유 시스템을 적용한 것도 주목받고 있다. 대표이사인 최규동 교수는 “단국대 자회사 브랜드 ‘휴앤락요양원’은 각 분야별 전문가를 동원하고 과감한 투자를 통해 전문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있다”면서 “‘죽는 요양원’이 아니라 ‘살리는 요양원’으로서 한국을 넘어 세계의 표준을 새롭게 세우고 싶다”고 말했다.

강국진 기자 betulo@seoul.co.kr

많이 본 뉴스

경복궁 옆 부지 이승만기념관 건립…당신의 생각은?
서울 경복궁 옆 부지에 이승만기념관을 건립하는 사업이 검토되고 있습니다. 오세훈 서울시장은 이 사업과 관련해 시민 의견을 묻겠다고 밝혔습니다. 여러분 생각은 어떤가요.
찬성한다
반대한다
모르겠다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