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암호화폐 범죄를 쫓다

‘아름다운 청년’ 이수현 20주기 추도식 내일 도쿄서 열려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1-01-25 17:42 국제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2001년 일본인 구하려다 목숨 잃은 유학생

16일 오후 부산 내성고등학교 앞에 있는 이수현 추모비에서 아름다운 청년 이수현 모임 소속 한일 대학생들이 고인을 추모하고 있다. 이들은 모임 설립 10주년을 기념해 올해 이수현 씨를 기리는 한일 대학생 합작 추모 영상을 만들었다. 이수현 씨는 일본에서 어학연수 중이던 2001년 1월 26일 전철역에서 선로에 떨어진 일본인 남성을 구하려다 목숨을 잃었다. 2019.11.16  연합뉴스

▲ 16일 오후 부산 내성고등학교 앞에 있는 이수현 추모비에서 아름다운 청년 이수현 모임 소속 한일 대학생들이 고인을 추모하고 있다. 이들은 모임 설립 10주년을 기념해 올해 이수현 씨를 기리는 한일 대학생 합작 추모 영상을 만들었다. 이수현 씨는 일본에서 어학연수 중이던 2001년 1월 26일 전철역에서 선로에 떨어진 일본인 남성을 구하려다 목숨을 잃었다. 2019.11.16
연합뉴스

일본 유학 중 위험에 처한 일본인을 구하려다 목숨을 잃은 의인 이수현씨를 추모하는 행사가 도쿄도 신주쿠구에서 26일 열린다. 고인은 2001년 1월 26일 신주쿠구에 있는 JR신오쿠보역에서 선로에 떨어진 일본인을 구하려다 열차에 치여 숨졌다.

25일 일본 주재 한국대사관에 따르면 이번 20주기 추도식은 신주쿠구 한국상인연합회가 주최하고, 고인이 일본 유학 시절 다녔던 아카몬카이 일본어학원과 고인의 뜻을 이어가기 위해 설립된 LSH아시아장학회가 주관한다.

참석자들은 20년 전 사고 현장인 JR신오쿠보역에서 헌화한 뒤, 신주쿠구 소재 별도의 추도식장(K-스테이지 O!)에서 열리는 추도식에 참석할 예정이다. 한국 정부는 추도식에 정세균 총리 명의 조화를 보낼 예정이다. 강창일 주일 대사도 영상메시지를 보낸다.

다만 일본 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따라 이번 20주기 추모 행사는 참석 인원을 최소화할 예정이다.

지난 22일 부임해 자가 격리 중인 강 대사는 미리 배포된 영상메시지를 통해 “고인의 희생은 한일 우호 협력 관계에 울림이 됐다”며 “20년이 지난 지금도 수많은 사람이 다양한 형태로 한일 간 가교가 된 고인의 삶을 기억하며 기리고 있다”고 밝혔다.

그는 또 “스물여섯 살 젊은 청년이 20년 전 우리에게 던진 메시지를 우리가 잊고 살았던 것은 아닌지 돌아보게 된다”며 최근 경색 국면을 지속한 한일 관계에 대한 개선 의지를 밝혔다.

주일 한국대사관은 대사관 유튜브 채널을 통해 고인의 삶을 담은 영화 ‘가케하시’ 온라인 상영회를 이달 27일부터 31일까지 진행한다.

곽혜진 기자 demian@seoul.co.kr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편집인 : 고광헌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