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암호화폐 범죄를 쫓다

59명 죽었는데 文 “접종 늘려라”…“46명 독감 백신 접종 인과관계 없다”(종합)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0-10-26 16:42 사회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질병관리청, 46명 사인 분석 결과 발표

독감 백신 접종 후 사망 누적 59명…
괜찮다는 정부… “접종과 관련 없다”
文 “정부 말 믿고 적기에 접종 받으라”
문재인 대통령이 26일 오후 청와대 여민관에서 열린 수석?보좌관회의에 참석해 발언하고 있다. 2020. 10. 26 도준석 기자pado@seoul.co.kr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문재인 대통령이 26일 오후 청와대 여민관에서 열린 수석?보좌관회의에 참석해 발언하고 있다. 2020. 10. 26 도준석 기자pado@seoul.co.kr

정은경(왼쪽 두 번째) 질병관리청장이 24일 충북 청주 질병청에서 열린 독감 예방접종 관련 브리핑에서 언론 질문을 받고 있다. 청주 연합뉴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정은경(왼쪽 두 번째) 질병관리청장이 24일 충북 청주 질병청에서 열린 독감 예방접종 관련 브리핑에서 언론 질문을 받고 있다.
청주 연합뉴스

정부가 독감(인플루엔자) 백신 접종 후 지금까지 사망자가 59명으로 늘어났다고 밝히면서도 46명은 독감 접종과 직접적인 관련이 없는 것으로 나왔다고 발표했다. 문재인 대통령은 백신 접종 부작용 논란과 관련해 “부검 검사 및 종합적 판단 결과 사망과 예방접종 사이에 직접적 인과관계가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며 예방 접종을 더 늘려야 한다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정부의 말을 믿어달라고 거듭 당부했다.

“과도한 불안감에 접종 시기 놓치면
치명률 상당한 독감에 걸려 더 위험”


문 대통령은 이날 청와대 수석·보좌관 회의에서 “올해는 독감과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의 동시 확산을 막기 위해 예방접종을 더 확대해야 한다”며 이렇게 밝혔다.

문 대통령은 “보건 당국이 전문가들과 함께 검토해 내린 결론과 발표를 신뢰해 달라”면서 “과도한 불안감으로 적기 접종을 놓쳐 자칫 치명률이 상당한 독감에 걸리는 더 큰 위험을 초래하지 않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문 대통령은 보건 당국을 향해 “사망신고 사례에 대한 신속한 검사와 투명한 결과 공개, 지난해나 외국과 사례 비교 등을 통해 국민이 불필요한 불안감을 갖지 않도록 노력해달라”고 주문했다.

질병청은 이날 보도참고 자료를 내고 사망과 백신 접종 간의 인과성이 매우 낮다며 접종을 일정대로 계속 진행하기로 했다고 전했다.

질병청에 따르면 독감백신 접종 후 사망자는 이날 0시 기준으로 59명으로 집계됐다. 지난 24일(48명)보다 11명 늘었다. 이틀 만에 11명이 추가로 숨진 셈이다.
독감백신 접종 자료사진. 연합뉴스

▲ 독감백신 접종 자료사진. 연합뉴스

정은경 질병관리청장 연합뉴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정은경 질병관리청장
연합뉴스

질병청 “70대 사망 가장 많아”
“숨진 20명 중 아나필락시스 쇼크 없어”


연령대를 보면 70대가 26명으로 가장 많고 이어 80대 이상 26명, 60대 미만 5명, 60대 2명이다.

질병청은 최근 백신접종 후 사망자가 늘어나자 전날 예방접종피해조사반 신속대응 회의를 열어 사망자 20명에 대한 사인을 분석했다.

피해조사반은 20명 가운데 백신 접종 후 나타나는 급성 이상반응인 ‘아나필락시스 쇼크’ 사례는 없었고, 접종 부위 통증 같은 경증 이상반응 외 중증 이상반응도 없는 것으로 판단했다.

또 같은 제조번호 백신 제품을 맞고 사망한 사람은 14명이었는데 이 가운데도 백신과 사망간 연관성이 확인된 경우는 없었다고 피해조사반은 전했다.

예방접종전문위는 앞서 1차로 사망자 26명에 대한 사인을 검토한 결과 접종과의 인과 관계가 매우 낮아 특정 백신을 재검정하거나 국가예방접종사업 중단을 고려할 단계가 아니라는 결론을 내린 바 있다.

현재까지 사망자 59명 중 46명에 대해서는 백신 접종과 사망 간 인과성이 낮다는 결과가 나온 것이다.

질병청은 조사 중인 나머지 13명을 비롯해 추가로 신고되는 사례에 대해서도 피해조사반 회의를 열어 인과성을 분석하기로 했다.
지난 13일 서울 양천구의 한 이비인후과 의원에서 의사가 독감 예방 접종을 준비하고 있다. 연합뉴스

▲ 지난 13일 서울 양천구의 한 이비인후과 의원에서 의사가 독감 예방 접종을 준비하고 있다.
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26일 오후 청와대 여민관에서 열린 수석?보좌관회의에 참석해 발언하고 있다. 2020. 10. 26 도준석 기자pado@seoul.co.kr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문재인 대통령이 26일 오후 청와대 여민관에서 열린 수석?보좌관회의에 참석해 발언하고 있다. 2020. 10. 26 도준석 기자pado@seoul.co.kr

文 “코로나 방역 효과적으로 작동”
“소비쿠폰 순차적 재개… 소비해달라”


한편, 문 대통령은 또 코로나 확산세에 대해서는 “유럽 등에서 재봉쇄 등 비상조치가 강화되는데 반해 우리는 방역조치를 완화하는 특별하고 예외적인 나라가 됐다”면서 “방역체계가 효과적으로 작동하는 것”이라고 평가했다.

이어 “경제활동이 조금씩 정상화돼 다행이다. 소비 반등을 이룰 기회가 만들어지고 있다”며 “이 기회를 살려 빠른 경제회복을 이끌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정부는 소비쿠폰 지급을 순차적으로 재개하고 소비·외식·관광·공연·전시 등 내수활력 제고를 위한 종합대책을 본격 시행하기 시작했다. 국민들께서도 소비 진작에 함께 해달라”고 했다.

문 대통령은 “그러나 결코 자만하거나 방심해서는 안 된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잔뜩 움츠렸던 일상 활동에 기지개를 켜고 단풍을 즐기고 경제활동에 활기를 더하더라도 방역 수칙만큼은 반드시 지켜달라”며 “소비진작 역시 1단계 거리두기를 철저히 준수하는 것이 전제”라고 강조했다.
문재인 대통령이 26일 청와대 여민관에서 열린 수석?보좌관회의에서 모두 발언을 하고 있다. 2020. 10. 26 도준석 기자pado@seoul.co.kr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문재인 대통령이 26일 청와대 여민관에서 열린 수석?보좌관회의에서 모두 발언을 하고 있다. 2020. 10. 26 도준석 기자pado@seoul.co.kr

문재인 대통령이 26일 오후 청와대 여민관에서 열린 수석?보좌관회의에 참석해 마스크를 벗고 있다. 2020. 10. 26 도준석 기자pado@seoul.co.kr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문재인 대통령이 26일 오후 청와대 여민관에서 열린 수석?보좌관회의에 참석해 마스크를 벗고 있다. 2020. 10. 26 도준석 기자pado@seoul.co.kr

강주리 기자 jurik@seoul.co.kr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편집인 : 고광헌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