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암호화폐 범죄를 쫓다

플래닛 350, 55세 이상 시니어모델 ‘메모핏 리더스클럽’ 선정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0-10-22 09:57 기업·산업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시니어 전용 홈트레이닝 ‘메모핏’의 리더스클럽 1기가 단체 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플래닛 350 제공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시니어 전용 홈트레이닝 ‘메모핏’의 리더스클럽 1기가 단체 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플래닛 350 제공

시니어 전용 홈트레이닝 서비스 메모핏을 운영하는 플래닛 350이 선정한 ‘메모핏 리더스클럽 1기’가 본격 활동에 돌입한다.

시니어 명예모델 11명으로 구성된 메모핏 리더스클럽은 올해 말까지 홈트레이닝 영상 출연을 비롯해 기념 화보 촬영, 메모핏 유튜브 출연 등의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플래닛 350은 메모핏 애플리케이션(앱)을 자신의 스마트폰에 설치하고 셀프 체력 테스트 진행 뒤 맞춤형 운동을 열흘 이상 진행한 55세 이상 시니어를 대상으로 리더스클럽을 선정했다.

메모핏 리더스클럽 시니어 모델로 활동하는 유효종(62)씨는 “리더스클럽이 자존감을 높이는 매개가 될 것 같다”고 기대했다. 또 다른 리더스클럽 김은정(68)는 “아프다고 누워 있으면 몸 상태가 더 안좋아진다”면서 “메모핏은 시니어들도 안전하고 편하게 젊은 사람들처럼 운동하며 건강을 지킬 수 있게 도와주는 서비스”라고 설명했다.

지난 9월 중순 출시된 메모핏 앱은 시니어 대상으로 설계된 홈트레이닝으로 이용자의 건강상태와 운동능력을 체계적으로 파악해 자체 개발한 알고리즘으로 이용자 맞춤형 운동 프로그램을 생성해 제안한다. 한양대 재활의학과 김미정 교수와 치매전문 신경외과 김희진 교수가 운동 프로그램 설계를 할 때 자문으로 참여했다.

최윤정 플래닛 350 대표는 “코로나 19가 장기화되면서 체험 서비스가 점점 늘고 있는 추세에 집에서 운동할 수 있는 홈트레이닝 서비스도 각광을 받고 있다”면서 “메모핏 리더스클럽의 본격적인 활동을 계기로 많은 시니어들이 편안하고 안전하게 운동을 접할 계기가 마련될 것”이라고 했다.

홍희경 기자 saloo@seoul.co.kr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편집인 : 고광헌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