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암호화폐 범죄를 쫓다

“국내 첫 ‘아기 판다’ 백일선물로 이름을 지어주세요”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0-09-22 14:06 기업·산업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에버랜드, 다음달 11일까지 아기판다 이름 공모

지난 7월 20일 국내 유일의 ‘자이언트 판다 커플’ 러바오(수컷)와 아이바오(암컷) 사이에서 태어난 암컷 아기 판다의 모습. 삼성물산 제공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지난 7월 20일 국내 유일의 ‘자이언트 판다 커플’ 러바오(수컷)와 아이바오(암컷) 사이에서 태어난 암컷 아기 판다의 모습.
삼성물산 제공

삼성물산 리조트부문은 에버랜드에서 태어난 국내 첫번째 아기 판다의 이름을 공모한다고 22일 밝혔다. 다음달 11일까지 에버랜드의 유튜브, 인스타그램 등 사회관계망서비스(SNS) 채널과 판다의 생활 시설인 ‘판다월드’ 등에서 공모를 동시에 진행한다. 삼성물산 리조트부문은 투표 결과를 종합해 아기 판다의 생후 100일이 되는 다음 달 28일 이름을 발표할 예정이다. 삼성물산 관계자는 “판다는 몸무게 200g 수준의 미숙아 상태로 태어나 초기 생존율이 매우 낮기 때문에 건강 상태가 안정기에 접어드는 생후 100일 무렵 이름을 지어준다”고 설명했다.

아기 판다는 엄마 판다와 함께 특별 보금자리에서 사육사들의 보살핌을 받으며 건강하게 자라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7월 태어날 당시 197g이던 아기 판다의 몸무게가 생후 60일이 지난 현재 10배 이상 증가했다.

한재희 기자 jh@seoul.co.kr
삼성물산 제공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삼성물산 제공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