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추석 ci
암호화폐 범죄를 쫓다

건강까지 챙기는 초경 선물, 싸이클린 위생 팬티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0-09-17 14:53 브랜드뉴스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최근 생리대 시장에 ‘안전한 생리대’ 열풍이 불고 있다. 2017년 생리대 파동 이후 꾸준히 제기되어 오고 있는 일회용 생리대의 유해성에 대한 우려에서 시작된 기조다.

이러한 이유로 최근 ‘대안 생리대’가 주목받고 있다. 생리 팬티, 면 생리대, 생리컵이 대표적인 예다. 특히 초경을 하는 아이들의 경우 인체 내 삽입형 생리대 사용이 부담스럽고, 생리대 부착에 어려움을 겪는 경우가 많기 때문에 별도의 사용법이 필요하지 않은 위생 팬티를 선택하는 엄마들이 늘어나고 있다.

국내에 생리 팬티 브랜드가 생겨나기 시작한 지는 오래 되지 않았으나 제품력 발전은 매우 빠른 편이다. ‘싸이클린’의 경우 유기농 면과 대나무 소재를 이용해 흡수력과 소취력, 편안함을 한 번에 잡았다. GOTS와 OCS에서 유기농 인증 및 유럽과 한국의류시험연구원에서 무해성을 인증받은 소재를 사용하고 있다.

싸이클린에서는 초경을 시작하는 자녀나 조카 등을 위해 선물로 구입하는 고객이 증가하자 생리를 처음 시작하고 생리 팬티를 입문할 때 필요한 생리 팬티와 교체용 라이너, 방수 파우치를 세트로 구성한 ‘소중한 너에게 패키지’를 선보였다.
싸이클린의 소중한 너에게 패키지는 네이버 스마트 스토어와 싸이클린 공식 홈페이지 등에서 만나볼 수 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편집인 : 고광헌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