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암호화폐 범죄를 쫓다

[속보] 줄어드나 싶었지만 안심 못 한다…신규확진 153명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0-09-17 09:37 사회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역학조사도 언택트 16일 오후 서울 서초구 보건소 옆에 마련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언택트 선별진료소를 찾은 시민들이 역학조사를 받고 있다. 지난 14일부터 운영 중인 이 선별진료소는 역학조사실, 문진?검체실, 대면진료실, X-ray실 등으로 구성돼 코로나 뿐만이 아닌 다른 감염병에도 대응할 수 있다. 또한 환자들과 의료진 사이에 유리와 글로브 월이 설치된 비접촉 워킹스루 시설이다. 2020.9.16  뉴스1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역학조사도 언택트
16일 오후 서울 서초구 보건소 옆에 마련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언택트 선별진료소를 찾은 시민들이 역학조사를 받고 있다. 지난 14일부터 운영 중인 이 선별진료소는 역학조사실, 문진?검체실, 대면진료실, X-ray실 등으로 구성돼 코로나 뿐만이 아닌 다른 감염병에도 대응할 수 있다. 또한 환자들과 의료진 사이에 유리와 글로브 월이 설치된 비접촉 워킹스루 시설이다. 2020.9.16
뉴스1

엿새 만에 다시 100명대 중반으로 급증


국내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다시 100명대 중반으로 늘어났다.

최근 100명대 초반으로 5일 연속 감소세를 보였다가 다시 급증한 것이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17일 0시 기준으로 국내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153명 늘어 누적 2만 2657명이라고 밝혔다.

신규 확진자는 지난 11일(176명) 이후 전날까지 100명대 초반에 머물렀지만, 엿새 만인 이날 100명대 중반으로 증가했다.

신규 확진자는 지난 3일부터 보름째 100명대를 나타내고 있는데 일별로 보면 195명→198명→168명→167명→119명→136명→156명→155명→176명→136명→121명→109명→106명→113명→153명이다.

이날 신규 확진자의 감염 경로를 보면 지역발생이 145명, 해외유입이 8명이다.

신진호 기자 sayho@seoul.co.kr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편집인 : 고광헌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