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암호화폐 범죄를 쫓다

차량 빼앗아 도주하다 순찰차 들이받은 40대 “술취해 기억 안 나”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0-08-10 11:02 사회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신호대기 중이던 승용차에 탑승해 차를 빼앗아 달아나다 순찰차 등을 잇따라 들이받는 사고를 낸 40대 남성이 경찰에서 “기억이 나지 않는다”고 진술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10일 인천 논현경찰서는 음주운전 및 절도, 특수공무집행 방해 등 혐의로 A씨(42)를 불구속 입건해 조사를 하고 있다.

A씨는 범행 당일 경찰에 붙잡힌 후 두통 등을 호소해 병원 치료를 받았다.

A씨는 이달 5일 오후 10시6분께 인천 남동구 장수동 한 도로에서 신호대기 중이던 B씨(24)의 승용차를 빼앗아 몰고 달아나다 출동한 순찰차와 견인차를 잇따라 충돌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순찰차와 견인차를 잇따라 들이받은 뒤 차를 버리고 달아났다가 경찰에 붙잡혔다. 그는 차량 탈취 당시 B씨와 몸싸움을 벌이기도 했다.

진행된 경찰 조사에서 신호대기 중인 승용차를 빼앗은 경위에 대해 “술에 취해 기억이 나질 않는다”고 되풀이 한 것으로 알려졌다.

검거 당시 A씨의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취소 수치인 0.206%였다.

경찰은 A씨에게 마약류 등을 취급한 혐의는 없는 것으로 보고 음주운전, 절도, 특수공무집행방해 혐의만 적용해 조사를 이어가고 있다.

경찰은 A씨에 대해 구속영장 신청 여부를 검토 중이다. 경찰 관계자는 “아직 A씨에 대한 조사가 마무리 되지 않아 신병처리가 결정되지 않았다”면서 “수사가 마무리되는 대로 A씨에 대한 구속영장 신청 여부를 결정해 사건 처리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편집인 : 고광헌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