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암호화폐 범죄를 쫓다

샘 오취리, 의정부고 졸업사진 ‘관짝소년단’ 흑인 분장에 “불쾌하다”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0-08-06 16:15 사회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샘 오취리 인스타그램

▲ 샘 오취리 인스타그램

해마다 화제가 되는 의정부고 학생들의 올해 졸업사진 중 가나의 장례 댄스팀 ‘관짝소년단’ 패러디에 대해 가나 출신 방송인 샘 오취리가 “불쾌한 행동”이라고 비판했다.

샘 오취리는 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해당 패러디에 대해 “우리 흑인들 입장에서 매우 불쾌한 행동”이라고 비판했다.

경기 의정부고는 해마다 학생들이 자율적으로 아이디어를 내서 독특한 졸업사진을 찍어온 것으로 유명하다.
인터넷에서 유행한 ‘관짝소년단’ 영상

▲ 인터넷에서 유행한 ‘관짝소년단’ 영상

올해 졸업사진 중 일부 학생들이 이른바 ‘관짝 춤’(coffin dance) 댄서들을 흉내 내며 흑인들을 따라 얼굴을 검게 칠하는 ‘블랙페이스’ 분장을 했는데, 이를 두고 인종차별이라는 지적이 나온 것이다. 해외에서는 얼굴을 검게 분장해서 흑인을 표현하는 것을 인종차별적 행위로 인식된다.

샘 오취리는 “2020년에 이런 걸 보면 슬프다”면서 “제발 하지 마세요! 문화를 따라하는 것(은) 알겠는데 굳이 얼굴 색칠까지 해야 돼요?”라고 반문했다.

이어 “한국에서 이런 행동들은 없었으면 좋겠다. 서로 문화를 존중하는 게 가장 좋다”면서 “기회가 되면 한 번 같이 이야기하고 싶다”고 말했다.

그는 “이곳 한국에선 얼굴을 검게 칠하면 웃기는 거라고 생각하는 사례가 방송가 안팎에서 너무 많았다”면서 “이런 행동은 한국에서 중단돼야 하며 이런 무지가 계속돼선 안 된다”고 주장했다.

신진호 기자 sayho@seoul.co.kr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편집인 : 고광헌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