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암호화폐 범죄를 쫓다

[포토] 비키니 여신들의 치열한 몸매 대결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0-06-22 16:38 스포츠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비키니여신들이 화려한 자태를 마음껏 뽐냈다. 지난 21일 서울 서대문구 홍은동 스위스 그랜드 호텔에서 ‘2020 NPC 월드와이드 리저널 내추럴 서울’대회가 열렸다.

이날 대회의 하이라이트는 비키니 부문. 60여명의 여신들이 출전해 화려한 용모는 물론 탄탄한 근육으로 섹시함은 물론 건강미로 관중들의 뜨거운 갈채를 이끌어 냈다. 특히 결선에 진출한 후보들은 여러번의 재심사를 거치는 등 뜨거운 경쟁을 벌였다. 백민희가 오픈 부문에서 그랑프리를 차지하는 영광을 안았고 김다은(비키니 오픈 B, 노비스 B)과 이도경(노비스 A, 비기너)은 각각 두 종목에서 1위를 차지하는 자력을 발휘했다.

이번 대회에 출전한 선수들은 IFBB 프로카드가 걸린 IFBB 프로 퀄리파이어 대회에 출전할 수 있는 자격이 주어진다. 21일 대회에는 클래식 피지크, 보디빌딩, 비키니, 피지크 등 4개 분야 20개 종목에 최고의 기량을 가진 선수들이 출전해 열띤 경연을 벌였다.

사진=스포츠서울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편집인 : 고광헌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