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암호화폐 범죄를 쫓다

메트로시티를 더 가까이… ‘빌라 디 메트로시티’ 오픈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0-05-29 16:16 Brandnews 목록 확대 축소 인쇄
트렌드를 선도하는 이탈리아 네오 클래식 브랜드 ‘메트로시티’가 가로수길 메인 스트릿에 ‘빌라 디 메트로시티(Villa di METROCITY)’라는 이름으로 컨셉스토어를 오픈했다.

29일 오픈한 빌라 디 메트로시티는 밀라노에 이은 브랜드의 두 번째 컨셉스토어로, 밀라노 외곽지역의 대저택 ‘빌라’에서 영감을 얻었다. 지하 1층부터 지상 5층까지 인터렉티브한 컬처 큐레이팅 공간을 제시, 브랜드 특유의 담대하고 자유로운 스피릿을 뽐낸다.

메트로시티의 매 시즌 메시지를 투영한 공간으로 완성된 ‘빌라 디 메트로시티’에서 소비자들은 메트로시티를 더욱 가까이에서 경험할 수 있다. 가로수길 익스클루시브 라인도 이곳에서 한정적으로 선보인다.

또한 ‘빌라 디 메트로시티’에는 국내에서 첫 선을 보인 하이퍼리얼 마네킨이 설치돼 있다. 브랜드 이미지와 어울리는 모델을 캐스팅해 3개월의 제작 기간을 거쳤으며, 실제 사람의 스킨과 흡사한 디테일을 갖춘 것이 특징이다.
‘빌라 디 메트로시티’ 지하 1층에는 메트로시티 크리에이터들의 창조와 혁신의 순간을 함께 실현하는 ‘스펙트럼(SPECTRUM)’이 들어섰다. 가로수길을 찾는 주 타깃인 MZ세대는 물론 신진 아티스트들을 비롯해 예술&패션 학생을 위해 기획, 오픈되는 공간이다. 전시∙프레젠테이션∙이벤트∙촬영 등 창의적인 정신에 기반한 다양한 작업들이 진행되며, ‘IDEA CURATION SERVICE’로 대관 및 협업 서비스를 실시해 공연과 전시, 다양한 파티 문화를 선도하는 새로운 컬처 큐레이션을 제안할 예정이다.

특히 스펙트럼 오픈을 기념해 소수에서만 소비되었던 예술작품을 일반인 및 학생들이 직접적으로 체험하고 즐길 수 있는 기회를 마련했다. 오프닝 전시로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패션 사진가이자 문화 아이콘인 오중석 작가의 작업세계를 엿볼 수 있는 ‘STUDIOS’가 펼쳐지고 있는 것.

오 작가의 스튜디오를 그대로 재현한 공간에서 ‘STUDIOS’라는 빅 타이틀에 속한 다양한 주제와 사진을 구성했으며, 바라보는 이의 신념에 따른 감상을 느낄 수 있는 작품들이 공개되고 있다. 작가가 오래 두고 보고싶은 작품 위주로 전시하며, 고가로 판매되던 오중석 작가의 작품 및 제작상품을 대중들이 보다 쉽게 접근하고 소장할 수 있도록 합리적인 가격에 선보이고 있다. 전시는 7월 2일까지 계속된다.

브랜드의 메시지와 함께 메트로시티의 시즌, 베스트, 가로수길 익스클루시브 라인을 가장 먼저 만나는 ‘컨셉스토어(CONCEPT STORE)’는 1층부터 3층에 꾸며졌다.

4층 ‘랩 인스퍼레이션(LAB #INSPIRATION)’은 전 세계에서 바잉한 패션 및 디자인 서적이 비치됐다. 문화예술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패션 및 예술학과 학생들, 프레스, VVIP 멤버십 회원들에게 오픈되어 서적을 열람하고 소통할 수 있다.

5층은 직원을 위한 공간인 ‘우피치오&마가지노(UFFICIO&MAGAZINO)’로 운영된다.

한편 메트로시티는 ‘빌라 디 메트로시티’ 오픈을 기념한 프로모션을 실시한다. 5월 31일까지 전품목을 20% 할인하며, 셀럽’s Pick 주얼리 컬렉션은 10% 할인한다. SNS를 통해 방문을 인증하면 기프트를 제공한다.

7월 2일까지 제품 구매 시 ‘트루 레드 파우치’를 증정하고, 베스트 리뷰어로 선정된 이에게는 메트로시티의 뉴 퀼팅 라인 ‘세븐 스티치 백’을 선물한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편집인 : 고광헌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