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금융, 푸르덴셜생명 2조 3400억원에 인수

입력 : ㅣ 수정 : 2020-04-10 16:34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KB금융그룹 연합뉴스

▲ KB금융그룹
연합뉴스

생보사 품은 KB금융지주, 비은행 부문 강화
신한금융과 리딩뱅크 경쟁 치열해질 전망


KB금융지주가 10일 미국 푸르덴셜인터내셔널인슈어런스홀딩스가 보유한 푸르덴셜생명보험 주식을 인수한다고 밝혔다. 인수 대상 지분은 100%로, 매매대금은 2조 3400억원이다. 주식 인수 가격 2조 2650억원과 거래종결일까지 지분가치 상승에 해당하는 이자 750억원이 포함됐다.

KB금융지주 이사회는 이날 푸르덴셜생명보험 인수를 위한 주식매매계약 체결과 자회사 편입승인 안건을 결의했다. 푸르덴셜 측은 지난달 본 입찰 이후 참여자들을 대상으로 재입찰을 진행해 최종적으로 KB금융지주를 인수자로 선정했다.

푸르덴셜생명은 지난해 말 기준 자산 21조 794억원의 중견 생명보험사다. 지난해 기준 당기순이익 1408억원을 기록했다. KB금융 관계자는 “그룹 내 생명보험업, 비은행 포트폴리오 강화를 위해 다양한 보험사 매물을 지속적으로 살펴봤다”며 “생명보험업계 최고의 지급여력비율, 안정적인 이익 창출력, 업계 최고수준의 우수설계사 등을 고려하면 푸르덴셜생명보험의 가치는 국내 최상급 수준”이라고 설명했다.

푸르덴셜생명보험 인수로 KB금융과 신한금융의 실적 경쟁을 치열해 질 것으로 전망된다. KB금융지주는 그룹 내 생명보험사가 있지만 자산 9조 8019억원, 당기순이익 160억원으로 규모가 작다. 이번 푸르덴셜생명보험 인수로 비은행 분야의 큰 축인 생명보험업이 강화되는 것이다.

홍인기 기자 ikik@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