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마형 지식산업센터가 뜬다…현대 엔지니어링 ‘현대 테라타워 CMC’ 주목

입력 : ㅣ 수정 : 2020-04-09 15:38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지식산업센터가 최근 화려한 변신을 하고 있다. 수영장 및 녹지공간과 보육시설은 물론 호텔급 서비스를 제공해 업무와 주거, 편의를 모두 누릴 수 있는 원스톱 생활이 가능한 공간으로 탈바꿈되고 있다.

입주 기업에게 차별화된 편의성을 제공하는 지식산업센터들이 늘어나면서 단순히 업무지가 아니라 하나의 복합문화공간으로 자리잡고 있다. 차별화된 테마를 더한 지식산업센터는 단기간 계약을 완료하며 완판 행진을 이어가며 인기를 얻고 있다.

현대엔지니어링이 지난 2018년 경기 광명시 일직동에 공급한 ‘GIDC 광명역’은 디자인 특화 지식산업센터라는 테마를 내세워 계약 한 달 만에 완판을 기록했다. 각종 상업시설, 어린이집, 회의실, 휴게공간 등을 단지 내에서 원스톱으로 누릴 수 있어 많은 주목을 받았다.

이러한 흐름 속에 옛 LG이노텍 부지를 비롯한 경기도 오산시 가수동에 들어서는 ‘현대 테라타워 CMC‘도 차별화된 테마를 갖춘 지식산업센터로 많은 주목을 받고 있다. 현대 테라타워 CMC는 국내에서 보기 드문 초대형 규모로, 다양한 테마존을 갖췄다. 단지 내에서 업무와 주거, 편의 모두를 누리는 원스톱 생활이 가능하다.

현대 테라타워 CMC는 도심 속 아마존을 연상시키는 테마정원을 갖춰 쾌적한 업무 및 주거 환경을 갖출 전망이다. 또한 클라이밍장, 조각분수 등이 위치한 컬쳐그로브존, 분수광장과 다양한 공연 및 체험이 가능한 어뮤즈파크존, 이국적 레트로 감성이 묻어나는 레트로앨리존, 대규모 정원으로 자연을 즐길 수 있는 클라우드가든존 등이 마련돼 있다.

지식산업센터동 지하 2층~지하 1층에는 호텔급라운지, 프라이빗 미팅룸, 컨벤션 홀, 휘트니스센터, 리조트식 수영장(어린이, 유아풀, 온수풀 포함) 등 각종 특화시설이 들어서며 23층에는 지식산업센터 2개동을 연결하는 스카이갤러리가 조성돼 미팅룸 및 스튜디오로 활용할 계획이다. 이처럼 기존 지식산업센터에서는 찾아보기 힘든 특화시설로 입주 기업들의 만족도를 높이는 것은 물론 오산시와 경기남부권을 아우르는 랜드마크로 자리매김 할 전망이다.

한편, 현대 테라타워 CMC는 경기도 용인시 수지구 동천동에 모델하우스를 개관하고 분양 중에 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