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세훈 유세현장에 흉기 든 괴한 돌진…경찰 바로 제압

입력 : ㅣ 수정 : 2020-04-09 12:26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4.15 총선 공식 선거운동 개시일인 2일 미래통합당 광진을 오세훈 후보가 서울 광진구 자양사거리에서 시민들의 지지를 호소하고 있다. 2020.4.2  오장환 기자 5zzang@seoul.co.kr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4.15 총선 공식 선거운동 개시일인 2일 미래통합당 광진을 오세훈 후보가 서울 광진구 자양사거리에서 시민들의 지지를 호소하고 있다. 2020.4.2
오장환 기자 5zzang@seoul.co.kr



4·15 총선에 출마한 미래통합당 오세훈 후보(서울 광진을)의 유세 현장에 흉기를 들고 접근해 난동을 부린 남성이 경찰에 현행범으로 체포됐다.

9일 오 후보 선거사무실과 경찰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11시10분쯤 오 후보의 서울 광진구 자양3동 유세 현장에 한 남성이 흉기를 들고 선거 유세차량 뒤쪽으로 달려왔다.

현장에서 대기 중이던 경찰관들이 이 남성을 바로 제압하면서 피해자는 발생하지 않았다. 경찰은 이 남성을 현행범으로 체포한 뒤 신원을 파악 중이다.

경찰은 이 남성을 상대로 선거운동을 방해할 혐의가 있었는지, 선거운동원을 해칠 의도가 있었는지 등을 조사한 뒤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를 적용할지 여부를 검토할 방침이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