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신병원 보냈다” 70대 아버지 살해한 조현병 아들 검거

입력 : ㅣ 수정 : 2020-04-07 10:28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조현병을 앓고 있는 40대 남성이 아버지를 둔기로 때려 살해한 사건이 발생했다.

7일 광주 광산경찰서는 아버지를 살해한 혐의(존속살해)로 A씨(42)를 검거했다고 밝혔다.

A씨는 전날 낮 광주 광산구 집에서 아버지(74)를 둔기로 때려 숨지게 한 혐의를 받는다. 조현병을 앓는 A씨는 정신병원에 입원시켰다는 등의 이유로 함께 사는 아버지와 다투다가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전해졌다.

범행 후 피시방으로 향한 A씨는 가족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 붙잡혔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자세한 사건 경위를 조사중이다.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