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딜락 신형 XT5 출격… 중형 SUV 시장 도전장

입력 : ㅣ 수정 : 2020-04-06 00:43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준대형 SUV XT6와 동반 출격
XT5 캐딜락코리아 제공

▲ XT5
캐딜락코리아 제공

캐딜락은 지난 1일 XT6의 동생격인 ‘XT5’ 부분변경 모델을 출시했다. XT5는 중형 스포츠유틸리티차(SUV)로 크기는 기아차 신형 쏘렌토와, 가격은 메르세데스벤츠 GLC, BMW X3와 비슷하다. XT5의 가격은 프리미엄 럭셔리 6717만원, 스포츠 7517만원이다.

XT5는 XT6보다 공차중량이 115㎏ 가볍고 크기도 작지만 심장은 같다. 3.6ℓ 6기통 가솔린 직분사 엔진은 최고출력 314마력, 최대토크 37.4㎏·m의 힘을 발휘한다. XT5와 XT6가 일종의 ‘이란성 쌍둥이’ 모델인 셈이다. 복합연비는 8.0㎞/ℓ다. 디자인은 패밀리룩에서 크게 벗어나지 않는다.

XT5에 적용된 디스플레이는 모두 고해상도(HD)급으로 업그레이드됐다. 나이트 비전을 비롯해 XT6에 장착된 첨단 기능과 보스 퍼포먼스 사운드 시스템 등도 대부분 그대로 물려받았다.
XT5 실내 모습 캐딜락코리아 제공

▲ XT5 실내 모습
캐딜락코리아 제공

캐딜락은 앞으로 준중형 SUV XT4도 국내에 출시해 캐딜락 SUV 라인업을 완성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세단 모델인 CT 시리즈도 잇따라 출시한다. 지난해 대형 세단 CT6를 출시한 데 이어 준대형 세단 CT5, 중형 세단 CT4도 올해 국내로 들여올 계획이다.

이영준 기자 the@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