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일 훈련 재개”...‘고열 증세’ 키움 히어로즈 직원, 코로나19 음성

입력 : ㅣ 수정 : 2020-04-05 13:20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훈련하는 키움 히어로즈 선수들 1일 오후 서울 구로구 고척스카이돔에서 키움 히어로즈 선수들이 훈련하고 있다. 2020.4.1 연합뉴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훈련하는 키움 히어로즈 선수들
1일 오후 서울 구로구 고척스카이돔에서 키움 히어로즈 선수들이 훈련하고 있다. 2020.4.1 연합뉴스

고열 증세를 보였던 프로야구 키움 히어로즈 직원이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음성 판정을 받았다.

5일 키움 구단은 “1군 현장 직원이 코로나 진단 검사에서 음성 판정을 받았다. 예방 차원에서 해당 직원은 자가 격리를 하고 있다”며 “선수단은 5일 훈련을 재개한다”고 밝혔다.

앞서 지난 4일 오전 서울시 구로구 고척 스카이돔에 출근하며 체온을 잰 키움 1군 현장 직원 한 명이 고열 증세를 보였다.

키움은 KBO 매뉴얼에 따라 해당 직원을 구장 인근 선별 진료소로 보내 코로나19 진단 검사를 받게 했고, 선수단 훈련도 취소됐다.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