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S니꼬동제련, 코로나19 극복 성금 5000만원 기탁

입력 : ㅣ 수정 : 2020-04-03 19:52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LS니꼬동제련이 3일 울산 울주군청에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지정기탁 성금 5000만원을 전달했다. 전달식에는 이선호 울주군수와 민경민 LS니꼬동제련 소장, 박성걸 LS니꼬동제련 노조위원장 등이 참석했다.

기탁금은 울주군자원봉사센터와 울주군 남부종합사회복지관을 거쳐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국민기초생활보장 수급자, 독거노인, 한 부모 어린이 등 취약계층을 위해 쓰인다. 마스크를 포함한 보건 물품 키트, 생필품을 지원한다.

LS니꼬동제련은 또 회사 봉사단과 함께 지역 경로당, 공공시설물에 코로나19와 각종 바이러스 감염 예방을 위한 항균동 문고리 보급 사업을 진행할 계획이다.

민경민 LS니꼬동제련 소장은 “지역 기업으로 코로나19로 힘든 시기를 겪는 주민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고자 준비했다”며 “이 상황을 잘 이겨낼 수 있도록 응원하고 계속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LS니꼬동제련은 지난 3월 지역 취약계층 초등학생 50명에게 코로나19 예방 보건 물품과 학용품이 담긴 신학기 건강 키트를 제작해 전달하는 등 관련 활동을 발굴하고 추진할 계획이다.

울산 박정훈 기자 jhp@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