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NK금융 벤처투자센터 개소…유망기업 발굴 맞춤형 프로그램 지원

입력 : ㅣ 수정 : 2020-04-01 14:56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BNK금융이 부산과 울산,경남지역에 모험자본을 공급하는 ‘벤처투자센터’를 1일 개소했다.

부산 부산진구 BNK 부·울·경 CIB(기업투자금융)센터에 문을 연 벤처투자센터는 지역 내 유망 기업을 발굴해 맞춤형 금융 프로그램을 지원한다.

BNK금융은 여러 계열사에 흩어져 있는 스타트업 및 벤처기업 관련 투자 업무를 이곳에 모아 모험자본 공급을 더욱 원활하게 수행한다는 계획이다.

또 지자체,보증기관,투자지원기관 등과 협업체계를 구축해 창업 생태계 활성화를 도모한다.

벤처투자 전문가도 영업해 원활한 센터 운영과 신속한 투자를 이끌도록 할 방침이다.

김지완 BNK금융 회장은 “벤처투자센터는 지역 창업생태계 성장을 견인하는 새로운 동력”이라며 “지역 기업에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방안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부산김정한 기자 jhk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