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철수 “내일 자가격리 해제…어려움에 흔들리지 않겠다”

입력 : ㅣ 수정 : 2020-03-28 15:57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가 15일 코로나19 확진자 진료 지역거점병원인 대구 계명대 동산병원에서 의료봉사를 마친 뒤 언론 인터뷰를 위해 마스크를 벗고 있다. 뉴스1

▲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가 15일 코로나19 확진자 진료 지역거점병원인 대구 계명대 동산병원에서 의료봉사를 마친 뒤 언론 인터뷰를 위해 마스크를 벗고 있다. 뉴스1

대구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의료봉사를 한 뒤 14일간의 자가격리를 한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가 오는 29일 자가격리를 마친다.

안 대표는 28일 유튜브 라이브 ‘철수가(家)중계’에서 “내일이면 14일간의 자가격리가 끝난다”며 “내일부터는 집이 아니라 다른 곳에서 다른 형태로 찾아뵙게 될 것 같다”고 전했다.

안 대표는 이날 지지자들이 보내온 손편지와 그림 등을 소개하면서 “다시 한번 힘내서 꼭 국민들이 원하고 바라는 나라를 만드는 데 제 모든 것을 바치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런 분들이 계시기에 제가 가는 길이 외롭지 않다”며 “초심을 잃지 않고 어려움에도 흔들리지 않겠다”고 덧붙였다.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