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국서 입국한 광주 20대 남성 확진

입력 : ㅣ 수정 : 2020-03-28 21:57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광주시는 오포읍 능평리 현대아파트에 사는 A(27)씨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28일 밝혔다.

A씨는 영국 유학생으로 27일 인천공항을 통해 입국했으며 무증상이었지만 해외입국자 관리 절차에 따라 오후 6시28분 광주시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검사를 한 결과 이날 양성 확진 판정을 받았다. A씨는 이날 오후 12시 30분 이천의료원으로 이송 결리 치료중 이다.

A씨는 공항에서 승용차를 이용해 자택으로 온 뒤 자가격리 접촉자는 가족 1명 외에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보건당국은 자택과 주변 소독을 마쳤다.

광주지역에서는 A씨 포함해 영국 1명,미국 1명,스페인 1명 등 해외에 다녀온 3명이 코로나 확진 판정을 받아 전체 확진자 12명의 25%를 차지했다.

신동원 기자 asada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