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신규 확진자 34명 늘어…요양병원 확진 계속

입력 : ㅣ 수정 : 2020-03-27 20:24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대구지역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16일째 두 자릿수를 이어갔다.

27일 대구시에 따르면 이날 0시 기준 코로나19 대구지역 누적 확진자는 6516명으로 전날보다 34명 늘었다.

추가 확진자는 지난 12일 이후 16일째 두 자릿수 흐름이다. 대구지역 하루 추가 확진자 수는 지난달 29일 741명을 기록해 정점을 찍은 후 전반적으로 감소 흐름이다.

다만 요양병원 등을 중심으로 산발적 집단 감염은 계속되고 있다.

대구시 관계자는 “기존 확진자가 발생한 요양병원 4곳에 한명에서 많게는 12명까지 확진자가 추가로 발생했다”고 밝혔다.

대구 한찬규 기자 cgha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