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종인, 통합당 합류… 세 번째 선거 지휘

입력 : ㅣ 수정 : 2020-03-26 18:12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김종인(오른쪽) 전 더불어민주당 비상대책위원회 대표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김종인(오른쪽) 전 더불어민주당 비상대책위원회 대표

김종인 전 더불어민주당 비상대책위원회 대표가 26일 미래통합당 선거대책위원회에 합류해 총선을 이끌기로 했다. 2012년 새누리당 대선, 2016년 더불어민주당 총선 지휘에 이은 세 번째 선거 지휘다. 황교안 대표는 박형준·신세돈 공동선대위원장과 함께 이날 오전 김 전 대표의 서울 종로구 구기동 자택을 방문해 최종 수락을 받아 냈다. 황 대표는 김 전 대표 영입에 1차 실패 후 스스로 총괄선대위원장을 맡았으나, 결국 김 전 대표가 합류하면서 기존 선대위는 사실상 ‘김종인 원톱’ 체제로 재편됐다.

손지은 기자 sson@seoul.co.kr

2020-03-27 1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