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굴’ 이어 코로나‘20’ 안철수 방명록 실수

입력 : ㅣ 수정 : 2020-02-24 10:45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안철수, 현충탑 방명록에 ‘코로나20’으로 오기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가 24일 오전 국립서울현충원을 찾아 현충탑 참배후 방명록을 작성하고 있다. 안 대표는 처음 작성한 방명록에 ‘코로나19’를 ‘코로나20’으로 오기해 새로 작성했다. 2020.2.24 연합뉴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안철수, 현충탑 방명록에 ‘코로나20’으로 오기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가 24일 오전 국립서울현충원을 찾아 현충탑 참배후 방명록을 작성하고 있다. 안 대표는 처음 작성한 방명록에 ‘코로나19’를 ‘코로나20’으로 오기해 새로 작성했다. 2020.2.24 연합뉴스

안철수, 현충탑 방명록에 ‘코로나20’으로 오기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가 24일 오전 국립서울현충원을 찾아 현충탑 참배후 방명록을 작성하고 있다. 안 대표는 처음 작성한 방명록에‘코로나19’를 ‘코로나20’으로 오기해(위) 새로 작성(아래)했다. 2020.2.24 연합뉴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안철수, 현충탑 방명록에 ‘코로나20’으로 오기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가 24일 오전 국립서울현충원을 찾아 현충탑 참배후 방명록을 작성하고 있다. 안 대표는 처음 작성한 방명록에‘코로나19’를 ‘코로나20’으로 오기해(위) 새로 작성(아래)했다. 2020.2.24 연합뉴스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는 24일 오전 서울 동작구 국립현충원을 참배했다. 전날 국민의당 중앙당 창당대회 이후 첫 공식일정이다.

안철수 대표는 이날 당 관계자들과 현충원 참배를 마찬 뒤 방명록에 “나라가 어렵습니다. 코로나 19로 국민의 생명과 안전이 위협받고 있습니다. 선열들이시여, 이 나라 우리 국민을 지켜주소서”라고 적었다.

다만 안철수 대표는 “나라가 어렵습니다. 코로나 20으로 국민의 생명과 안전이…”라고 쓰다가 ‘코로나 20’을 잘못 썼음을 확인하고 다시 작성했다.

안 대표는 지난달 20일 현충원을 찾았을 때도 실수를 했다. 안 대표는 “선열들께서 이 나라를 지켜주셨습니다. 선열들의 뜻을 받들어 대한민‘굴’을 더욱 굳건이 지켜내고 미래세대의 밝은 앞날을 열어나가겠습니다”라고 오타를 냈다가 ‘대한민국’으로 정정했다.

김유민 기자 planet@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