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 대설경보로 격상…성남 등 16개 시·군 대설주의보

입력 : ㅣ 수정 : 2020-02-17 10:50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포천지역 1∼5㎝ 눈이 더 내려 최대 20㎝ 적설량 전망
수도권기상청은 17일 오전 9시 20분을 기해 경기도 포천에 발효 중이던 대설주의보를 대설경보로 격상했다.

경기 화성·군포·성남·가평·양평·광주·안성·이천·용인·하남·의왕·평택·오산·안양·수원·과천에는 대설주의보가 발효 중이다.

이날 오전 9시 현재 주요 지점별 적설량은 포천 일동 17.5㎝,광주 9.2㎝,연천 신서 7.8㎝,안양 동안 6.2㎝,양평 5.9㎝,오산 5.4㎝ 등을 기록했다.

포천지역에는 앞으로 1∼5㎝의 눈이 더 내려 최대 20㎝의 적설량을 기록할 전망이다.

기상청 관계자는 “눈이 오는 지역에서는 가시거리가 짧은 곳이 많겠고,특히 눈이 내려 쌓이거나 얼어 도로가 매우 미끄러운 곳이 많겠다” 며 “교통안전과 보행자 안전에 유의해 하라”고 밝혔다.

신동원 기자 asada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