섬진강문화재첩축제 예비 문화관광축제 지정

입력 : ㅣ 수정 : 2020-02-14 14:55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경남 하동군은 해마다 여름 섬진강 백사장과 주변 송림공원 일원에서 열리는 알프스하동섬진강문화재첩축제가 2020·2021년 문화체육관광부 예비 문화관광축제에 지정됐다고 14일 밝혔다.
하동섬진강문화재첩축제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하동섬진강문화재첩축제

예비 문화관광축제는 문체부가 축제 자생력을 강화하고 지속가능한 축제로 발전시키기 위해 지정한다.

군은 문화체육관광부 평가에서 섬진강문화재첩축제는 섬진강의 문화와 국가중요어업유산인 재첩을 주제로 한 다양한 프로그램 운영, 지역 주민과 예술가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통해 주민참여형 힐링축제로 발전시킨 점 등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고 밝혔다.
하동섬진강문화재첩축제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하동섬진강문화재첩축제

섬진강문화재첩축제는 예비 문화관광축제로 지정됨에 따라 자생력을 갖추고 지속가능한 축제로 성장 발전할 수 있도록 중앙부처에서 2년간 전문가 현장평가, 빅데이터 분석, 컨설팅 지원 등의 체계적인 지원을 할 예정이다.

하동군은 올해 제6회째를 맞는 여름 대표 축제인 섬진강문화재첩축제에 전국에서 많은 관광객이 방문해 축제를 즐기도록 다양하고 차별화한 체험프로그램과 편의시설을 준비하고 있다고 밝혔다.

하동 강원식 기자 kws@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