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부터 5G서비스 품질평가…7월에 결과 발표

입력 : ㅣ 수정 : 2020-01-28 14:52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지난달 9일 서울 종로구 광화문 KT스퀘어에 KT와 삼성전자가 새롭게 오픈한 밀레니얼 세대를 위한 5G 체험공간 ‘일상이상’을 찾은 방문객들이 체험을 해보고 있다.  이종원 선임기자 jongwon@seoul.co.kr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지난달 9일 서울 종로구 광화문 KT스퀘어에 KT와 삼성전자가 새롭게 오픈한 밀레니얼 세대를 위한 5G 체험공간 ‘일상이상’을 찾은 방문객들이 체험을 해보고 있다.
이종원 선임기자 jongwon@seoul.co.kr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올해부터 이동통신사의 5G(5세대) 서비스에 대해 통신품질평가를 추진한다고 28일 밝혔다. 5G 상품 선택과 이용을 위한 정보를 제공하고, 통신사의 5G 망 투자를 촉진한다는 목표다.

통신서비스 품질평가는 이용자에게 통신품질 정보를 제공하고 이용자의 편익을 증진하기 위해 지난 2007년부터 매년 시행 중인 평가다.

과기정통부는 5G 서비스 품질평가는 이용자의 이용이 많은 지역 위주로 평가해 실제 체감하는 품질을 평가하고, 보다 다양한 정보를 제공하는 것에 중점을 두고 진행할 예정이다. 통신사업자의 5G 전국망 구축이 진행 중인 점을 감안해 서울, 6대 광역시 등 인구밀집지역부터 평가한다. 평가지역 대상은 단계적으로 늘려나갈 계획이다.

우선 1단계로 올해 서울 및 6대 광역시, 85개시 주요 행정동을 평가한다. 2단계(2021∼2022년)에는 85개시 전체 행정동, 3단계(2023년 이후)부터는 농어촌을 포함한 전국을 평가한다.

올해 상반기에는 서울 및 6대 광역시 100개 이상, 하반기에는 서울 및 6대 광역시를 포함한 85개시 주요 행정동 200개 이상 장소에서 평가를 진행할 예정이다. 옥외, 실내, 유동인구 밀집지역으로 구분해 ▲평가지역에서의 5G 서비스 제공 여부 ▲통신품질 ▲5G 서비스 중 LTE 서비스로 전환되는 비율인 LTE 전환율에 대해 평가할 계획이다.

과기정통부는 통신사업자가 품질평가 결과를 참고해 하반기 및 차년도 투자계획을 수립 할 수 있도록 상반기 평가결과는 7월, 하반기 평가결과는 오는 11월에 발표할 예정이다.

세종 하종훈 기자 artg@seoul.co.kr
#5G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

      탐사보도 후원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