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동, 30kg 감량 무보정 사진 공개 ‘비결이 뭐길래’

입력 : ㅣ 수정 : 2020-01-28 14:39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슈퍼주니어 멤버 신동의 30kg 감량 소식이 열기가 식지 않는 가운데, 촬영 현장에서 찍힌 무보정 사진이 함께 공개되면서 신동의 다이어트 방법에 대한 대중들의 관심이 더욱 뜨거워 지고 있다.

특히 신동은 116kg으로 처음 다이어트에 도전했을 당시, 과거 무조건 굶거나 덴마크 다이어트 등 식단을 조절하는 방법을 시도했으나 매번 요요를 경험하며 건강까지 안 좋아지는 상황에 이르게 됐고 혼자서는 감량이 힘들어 전문적인 관리를 통한 마지막 다이어트를 결심하게 됐다고 다이어트 이유를 밝혔었다.

게다가 처음 신동의 다이어트 소식이 전해졌을 때만 해도 ‘요요 신동’ 이라는 별명 때문에 다시 요요가 올 거라는 우려 섞인 반응이 있었지만, 자신의 SNS 계정을 통해 꾸준히 감량이 진행되는 모습을 전하는 것을 보며 이제는 오히려 신동의 다이어트 방법에 대한 궁금증이 늘고 있다. 특히 30kg 감량 후 요요에 대한 대중들의 관심이 더욱 높아진 상황이다.

이에 30kg 감량 한 신동은 “32kg 감량한 유재환과 15kg 감량한 강남이 바쁘고 불규칙한 스케줄 속에서도 건강하게 다이어트에 성공한 모습을 보고 난 후 자극과 동기부여를 받게 되었다.”라며 자신과 같은 상황의 주변 지인들이 모두 성공했다는 사실에 나도 할 수 있겠다 결심했음을 밝혔다. 더불어 30kg 감량 후 5년 이상 요요 없이 유지중인 NRG 노유민과 17kg 감량 후 4년 이상 유지중인 천명훈까지 요요 없이 건강하게 체중을 유지하고 있는 것을 지켜보며 더욱 다이어트 방법에 신뢰가 갔고, 요요 걱정이 줄었다고 전했다.

덧붙여 “현재 자신이 받고 있는 전문적이고 과학적인 관리를 통해 꼭 목표 체중인 75kg까지 41kg를 감량할 계획”이라 이야기했으며 “목표 체중 감량 후에는 5년 이상 요요 없이 유지하는 노유민처럼 관리 할 것”이라고 전했다.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

      탐사보도 후원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