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위처럼 살아가보자♪

입력 : ㅣ 수정 : 2020-01-26 10:09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새달 1일 민중가요 ‘소환’ 콘서트
‘the 청춘’공연 포스터. 다음페이지 제공.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the 청춘’공연 포스터. 다음페이지 제공.

오래전 많은 이들의 입을 통해 불려졌던 민중가요를 오늘로 ‘소환’하는 콘서트 ‘the 청춘’이 새달 1일 서울 송파구 올림픽 체조경기장에서 열린다. 민중가요 콘서트가 올림픽 경기장같은 대규모 공연장에서 열리는 건 이번이 처음이다.

오후 5시부터 시작되는 콘서트에는 안치환, 노찾사(노래를 찾는 사람들) 등 정통 민중가수들부터 육중완밴드, 노브레인, 유성은, 시적화자 등 젊은 층과 인디음악을 사랑하는 이들에게 인기를 얻고 있는 대중가수들이 출연한다. 이들은 ‘마른 잎 다시 살아나’, ‘포장마차’, ‘백두산’ 등 1980~90년대 많은 이들의 사랑을 받은 민중가요를 요즘 세대의 감성에 맞춰 부른다.

안치환, 노찾사 등은 노래뿐 아니라 관객들과 함께 당시를 추억하는 시간도 가질 예정이다. 공연 티켓은 YES24에서 예매할 수 있다.

손원천 기자 angler@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