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안철수 “윤석열 응원해…검찰 목 비틀어도 진실 드러날 것”

입력 : ㅣ 수정 : 2020-01-23 22:07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安 “법무부 검찰인사, 살아있는 권력 수사에 대한 퇴장 명령”
취재진 앞에 선 안철수 바른미래당 안철수 전 의원이 19일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귀국, 취재진 앞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2020.1.19 연합뉴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취재진 앞에 선 안철수
바른미래당 안철수 전 의원이 19일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귀국, 취재진 앞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2020.1.19 연합뉴스

安 “윤석열, 끝까지 수사할 수 있게 지킬 것”

안철수 전 국민의당 대표가 23일 법무부의 검찰 인사와 관련해 “(윤석열) 검찰총장의 힘을 빼고 청와대 관련 수사를 하지 말라고 지휘라인을 쫓아낸 폭거”라면서 “검찰의 목을 비틀어도 진실은 드러날 것”이라고 강하게 비판했다.

안 전 대표는 이날 ‘검찰 인사 폭거에 대한 입장문’을 내고 “살아있는 권력 수사에 대한 퇴장 명령이다”라면서 “검찰을 권력의 시녀로 만드는 것은 가짜 민주주의 정권”이라고 이렇게 밝혔다.

안 전 대표는 “윤석열 검찰총장이 살아있는 권력을 끝까지 수사할 수 있도록 국민과 함께 지키고 응원할 것”이라면서 “국민들로부터 위임받은 공공재인 인사권을 개인과 진영, 권력의 수단으로 삼는 것은 명백한 ‘권력의 사유화’로 헌법 파괴이자 민주주의 파괴”라고 주장했다.

강주리 기자 jurik@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

      탐사보도 후원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