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인권위, 트랜스젠더 부사관 긴급구제…“전역위 연기 권고”

입력 : ㅣ 수정 : 2020-01-21 17:38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국가인권위원회가 21일 군 복무 중 성전환 부사관 대상 긴급구제를 결정했다.

인권위는 군 복무 중 성전환 수술을 받은 부사관에 대해 내일로 예정된 전역심사위원회를 3개월간의 조사 기한 이후로 연기하도록 육군참모총장에게 권고하기로 했다고 이날 밝혔다.

신진호 기자 sayh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