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질랜드 화산 분출로 관광객 등 다수 사상

입력 : ㅣ 수정 : 2019-12-10 02:35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뉴질랜드 화산 분출로 관광객 등 다수 사상  뉴질랜드 북섬 동해안에 있는 화이트아일랜드가 9일 오후 갑자기 분화해 검은 연기와 증기가 피어 오르고 있다. 이날 화산 분출로 5명이 숨지고, 관광객 50여명이 고립됐다. 고립된 이들 가운데 실종자와 부상자도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화이트아일랜드는 교민 1000여명이 거주하는 타우랑가에서 해상으로 80여km 떨어진 섬으로, 한국민의 피해 가능성은 낮다고 외교부는 설명했다. 뉴질랜드헤럴드 제공 AP 연합뉴스

▲ 뉴질랜드 화산 분출로 관광객 등 다수 사상
뉴질랜드 북섬 동해안에 있는 화이트아일랜드가 9일 오후 갑자기 분화해 검은 연기와 증기가 피어 오르고 있다. 이날 화산 분출로 5명이 숨지고, 관광객 50여명이 고립됐다. 고립된 이들 가운데 실종자와 부상자도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화이트아일랜드는 교민 1000여명이 거주하는 타우랑가에서 해상으로 80여km 떨어진 섬으로, 한국민의 피해 가능성은 낮다고 외교부는 설명했다.
뉴질랜드헤럴드 제공 AP 연합뉴스

뉴질랜드 북섬 동해안에 있는 화이트아일랜드가 9일 오후 갑자기 분화해 검은 연기와 증기가 피어 오르고 있다. 이날 화산 분출로 5명이 숨지고, 관광객 50여명이 고립됐다. 고립된 이들 가운데 실종자와 부상자도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화이트아일랜드는 교민 1000여명이 거주하는 타우랑가에서 해상으로 80여km 떨어진 섬으로, 한국민의 피해 가능성은 낮다고 외교부는 설명했다.

뉴질랜드헤럴드 제공 AP 연합뉴스

2019-12-10 9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