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겨울도 ‘삼한사미’

입력 : ㅣ 수정 : 2019-12-09 01:59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올겨울도 ‘삼한사미’ 강추위가 지나가니 초미세먼지가 엄습하는 ‘삼한사미’(三寒四微)가 왔다. 한국환경공단 미세먼지 통합예보센터 등은 오는 11일까지 수도권 등에서 미세먼지가 ‘나쁨’ 수준을 보일 것으로 예상했다. 8일 서울 광화문부터 동대문 사이의 도심 하늘이 뿌연 초미세먼지로 뒤덮인 모습. 오장환 기자 5zzang@seoul.co.kr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올겨울도 ‘삼한사미’
강추위가 지나가니 초미세먼지가 엄습하는 ‘삼한사미’(三寒四微)가 왔다. 한국환경공단 미세먼지 통합예보센터 등은 오는 11일까지 수도권 등에서 미세먼지가 ‘나쁨’ 수준을 보일 것으로 예상했다. 8일 서울 광화문부터 동대문 사이의 도심 하늘이 뿌연 초미세먼지로 뒤덮인 모습.
오장환 기자 5zzang@seoul.co.kr

강추위가 지나가니 초미세먼지가 엄습하는 ‘삼한사미’(三寒四微)가 왔다. 한국환경공단 미세먼지 통합예보센터 등은 오는 11일까지 수도권 등에서 미세먼지가 ‘나쁨’ 수준을 보일 것으로 예상했다. 8일 서울 광화문부터 동대문 사이의 도심 하늘이 뿌연 초미세먼지로 뒤덮인 모습.

오장환 기자 5zzang@seoul.co.kr

2019-12-09 11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