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 언더그라운드’ 마이클 베이, 라이언 레이놀즈 새달 2일 내한

입력 : ㅣ 수정 : 2019-11-15 14:40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영화 ‘6 언더그라운드’ 포스터 넷플릭스 제공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영화 ‘6 언더그라운드’ 포스터
넷플릭스 제공

넷플릭스의 영화 ‘6 언더그라운드’의 감독과 주연 배우들이 새달 2일 내한한다.

넷플릭스는 ‘6 언더그라운드’의 마이클 베이 감독과 라이언 레이놀즈 등 주연 배우들이 전 세계 최초 월드 프리미어를 위해 새달 2일 내한 일정을 확정지었다고 15일 밝혔다. ‘6 언더그라운드’는 새달 13일 넷플릭스에서 공개될 예정이다.

‘6 언더그라운드’는 애초에 존재하지 않았던 것처럼 과거의 모든 기록을 지운 여섯 명의 정예 요원, 스스로 ‘고스트’가 된 그들이 펼치는 지상 최대의 작전을 담은 액션 블록버스터다. 세계 각국에서 선발된 여섯 명의 정예 요원들은 각자 뛰어난 능력은 물론 미래를 바꾸기 위해 자신의 과거를 지우는 것도 개의치 않는 확고한 신념으로 뭉친 이들이다. 자신들은 기억되지 않더라도 그들의 신념과 결심은 역사에 남기를 바라는 미스터리한 리더 라이언 레이놀즈가 직접 모든 요원을 선택했다.

‘6 언더그라운드’는 ‘나쁜 녀석들’, ‘더 록’, ‘트랜스포머’ 시리즈로 잘 알려진 마이클 베이 감독이 연출과 제작을, 이안 브라이스와 제작사 스카이댄스의 데이비드 엘리슨, 다나 골드버그, 돈 그레인저가 제작을 맡았다. ‘데드풀’ 시리즈의 렛 리스와 폴 워닉이 각본을 집필했다.

이슬기 기자 seulgi@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