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한국우병학회와 2024년 세계우병학회 제주 유치 나선다

입력 : ㅣ 수정 : 2019-11-15 14:24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제주도는 한국우병학회와 15일 제주도청에서 2024 세계우병학회 제주 유치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제주도 제공)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제주도는 한국우병학회와 15일 제주도청에서 2024 세계우병학회 제주 유치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제주도 제공)

제주도는 한국우병학회와 15일 제주도청에서 김성언 정무부지사, 이규로 한국우병학회장, 이인형 2024 세계우병학회 유치단장, 양은범 제주도수의사회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2024년 세계우병학회 제주 유치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체결을 통해 제주도와 한국우병학회는 국제학술대회 제주 유치를 위해 제주가 국제회의 개최 최적의 조건임을 홍보하는 등 2024년 개최되는 국제학술대회인 세계우병학회를 국내 최초로 제주에 유치될 수 있도록 공동으로 유치 홍보활동을 전개하고 유치 지원 및 업무협력을 추진할 계획이다.

김성언 정무부지사는“다양한 세계학술대회를 통해 제주가 가축전염병 청정지역임을 세계에 알리고 지역경제 및 관광활성화에 기여함은 물론 수의분야 국제협력을 촉진하고 가축질병 기술 발전과 대응방안에 대한 최신정보를 공유할 수 있는 자리로 큰 의의가 있다”며 “내년 스페인 세계대회에서 개최지가 결정되는 2024년 세계우병학회 제주 유치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제주는 지난 2011년 세계소동물수의학회,2012년 세계양돈수의사대회 등 수의분야 국제학술대회를 유치하여 성공적으로 개최한 바 있다.

제주 황경근 기자 kkhwang@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