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병살인 154인의 고백 ‘한국조사보도상’

입력 : ㅣ 수정 : 2019-11-04 01:59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한국조사연구학회가 2019년도 ‘한국조사보도상’ 신문 부문 수상작으로 서울신문 탐사기획부(유영규·임주형·이성원·신융아·이혜리 기자)의 ‘간병살인, 154인의 고백’을 3일 선정했다.

이날 한국조사연구학회는 “신문, 방송, 인터넷 매체 등에 발표된 뉴스 가치가 높은 기사 가운데 조사윤리강령의 규정과 원칙을 준수한 기사를 선정했다”고 밝혔다. 이 밖에 동아일보의 ‘전관예우, 반칙이고 범죄입니다’, KBS의 ‘인사청문회 20년…회의록 최초 분’, ‘3·1운동 100년, 대한민국의 뿌리가 되다’ 등도 각각 신문과 방송 부문 수상작으로 선정됐다.

한국조사연구학회는 조사와 통계 기법을 활용하는 다양한 분야의 학자들과 실무 전문가들이 1999년 설립한 학회다. 시상식은 오는 22일 서울 대한상공회의소에서 열리는 한국조사연구학회 추계학술발표회에서 진행된다.

이혜리 기자 hyerily@seoul.co.kr

2019-11-04 27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