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면회 마치고 구치소 나서는’ 조국 전 장관 부자의 무거운 발걸음

입력 : ㅣ 수정 : 2019-10-24 14:41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조국 전 법무부 장관과 아들이 24일 오전 경기 의왕시 서울구치소를 나서고 있다.

조 전 장관의 배우자인 정경심 동양대 교수는 전날 자녀 입시비리와 사모펀드 비리 관련 혐의로 서울구치소에 구속 수감됐다.

뉴스1·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