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뉴 아우디 A6 45 TFSI 콰트로’ 출시

입력 : ㅣ 수정 : 2019-10-28 18:08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더 뉴 아우디 A6 45 TFSI 콰트로 아우디코리아 제공

▲ 더 뉴 아우디 A6 45 TFSI 콰트로
아우디코리아 제공

아우디 A6 8세대 모델… 8년 만의 ‘풀체인지’
콰트로 기본 6680만원, 프리미엄 7072만원

아우디의 준대형 프리미엄 비즈니스 세단 A6가 2011년 이후 8년 만에 완전변경된 8세대 모델 ‘더 뉴 아우디 A6 45 TFSI 콰트로’로 재탄생했다.

아우디코리아는 23일 서울 중구 장충동 ‘반얀트리 클럽 앤 스파 서울’에서 ‘더 뉴 A6 45 TFSI 콰트로’ 출시 행사를 열었다. ‘A6 45 TFSI 콰트로’와 ‘A6 45 TFSI 콰트로 프리미엄’ 두 가지 모델이 출시됐다.

두 모델 모두 2.0ℓ 직렬 4기통 가솔린 직분사 터보차저(TFSI) 엔진과 7단 S트로닉 자동변속기를 탑재했다. 최고출력은 252마력, 최대토크는 37.7㎏·m이다. 아우디 고유의 풀타임 사륜구동 시스템인 ‘콰트로’가 적용됐다. 정지 상태에서 시속 100㎞에 도달하는 최단 시간인 ‘제로백’은 6.3초, 복합연비는 11.4㎞/ℓ다.
제프리 매너링 아우디 부문 사장 아우디코리아 제공

▲ 제프리 매너링 아우디 부문 사장
아우디코리아 제공

이전 모델보다 전장과 휠베이스가 더 늘어나 실내 공간은 한층 더 넓어졌다. ‘어댑티브 크루즈 어시스트’, ‘하차 경고 시스템’, ‘교차로 보조 시스템’ 등 첨단 안전 사양도 풍성하게 탑재됐다. 운전자는 ‘마이 아우디’(myAudi) 애플리케이션으로 차량 원격 제어, 차량 상태 확인, 차량 찾기, 긴급출동 요청 등의 기능을 활용할 수 있다.

아울러 프리미엄 모델에는 차량 내·외부의 공기 질을 측정하고 관리할 수 있는 ‘프리미엄 에어 패키지’가 탑재된다. 가격은 콰트로 6680만원, 콰트로 프리미엄 7072만원이다.

제프리 매너링 아우디 부문 사장은 “A6는 한국에서 2003년부터 7만 6000대 이상 판매될 정도로 사랑을 받은 모델”이라면서 “A6는 앞으로 프리미엄 비즈니스 세단의 새로운 기준을 보여줄 것”이라고 말했다.
더 뉴 아우디 A6 45 TFSI 콰트로 아우디코리아 제공

▲ 더 뉴 아우디 A6 45 TFSI 콰트로
아우디코리아 제공

이영준 기자 the@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