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김혜자·가수 양희은 은관문화훈장

입력 : ㅣ 수정 : 2019-10-23 01:57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김혜자(왼쪽)와 가수 양희은(오른쪽)이 문화훈장을 받는다. 문화체육관광부는‘대한민국 대중문화예술상’ 올해 수상자 28명을 선정했다고 22일 밝혔다. 가슴 뭉클하고 섬세한 연기로 오랫동안 사랑받아 ‘국민엄마’로 불리는 김혜자, 노래로 동시대의 삶을 위로한 포크송의 대모 양희은이 은관문화훈장의 영예를 안게 됐다.

김기중 기자 gjkim@seoul.co.kr

2019-10-23 31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