워싱턴, 창단 50년 만에 WS행 역사

입력 : ㅣ 수정 : 2019-10-17 02:17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워싱턴, 창단 50년 만에 WS행 역사  워싱턴 내셔널스 선수들이 16일(한국시간) 워싱턴DC 내셔널스파크에서 열린 내셔널리그 챔피언십시리즈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와의 4차전에서 7-4로 승리하며 월드시리즈 진출을 확정 짓고 뛰어나와 기뻐하고 있다. 워싱턴은 디비전시리즈에서 LA다저스를 3-2로 꺾은 데 이어 세인트루이스와의 챔피언십시리즈에서 파죽의 4연승을 거두며 전신 몬트리올 엑스포스가 1969년 창단한 이래 50년 만에 처음으로 월드시리즈에 진출하는 쾌거를 이뤘다. 워싱턴 USA투데이 연합뉴스

▲ 워싱턴, 창단 50년 만에 WS행 역사
워싱턴 내셔널스 선수들이 16일(한국시간) 워싱턴DC 내셔널스파크에서 열린 내셔널리그 챔피언십시리즈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와의 4차전에서 7-4로 승리하며 월드시리즈 진출을 확정 짓고 뛰어나와 기뻐하고 있다. 워싱턴은 디비전시리즈에서 LA다저스를 3-2로 꺾은 데 이어 세인트루이스와의 챔피언십시리즈에서 파죽의 4연승을 거두며 전신 몬트리올 엑스포스가 1969년 창단한 이래 50년 만에 처음으로 월드시리즈에 진출하는 쾌거를 이뤘다.
워싱턴 USA투데이 연합뉴스

워싱턴 내셔널스 선수들이 16일(한국시간) 워싱턴DC 내셔널스파크에서 열린 내셔널리그 챔피언십시리즈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와의 4차전에서 7-4로 승리하며 월드시리즈 진출을 확정 짓고 뛰어나와 기뻐하고 있다. 워싱턴은 디비전시리즈에서 LA다저스를 3-2로 꺾은 데 이어 세인트루이스와의 챔피언십시리즈에서 파죽의 4연승을 거두며 전신 몬트리올 엑스포스가 1969년 창단한 이래 50년 만에 처음으로 월드시리즈에 진출하는 쾌거를 이뤘다.


워싱턴 USA투데이 연합뉴스
2019-10-17 26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