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대에 ‘조국 교수 파면’ 대자보

입력 : ㅣ 수정 : 2019-10-17 02:17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대에 ‘조국 교수 파면’ 대자보  16일 서울 관악구 서울대 법학전문대학원 앞 게시판에 ‘조국 교수의 교수직 파면을 촉구합니다!´라는 제목의 대자보가 붙어 있다. 이 대자보를 쓴 서울대 학생 모임 ‘트루스포럼’은 보수 기독교주의를 표방하는 단체다. 조 전 법무부 장관은 취임 35일 만인 지난 14일 사퇴한 뒤 이튿날 서울대 교수로 복직했다. 연합뉴스

▲ 서울대에 ‘조국 교수 파면’ 대자보
16일 서울 관악구 서울대 법학전문대학원 앞 게시판에 ‘조국 교수의 교수직 파면을 촉구합니다!´라는 제목의 대자보가 붙어 있다. 이 대자보를 쓴 서울대 학생 모임 ‘트루스포럼’은 보수 기독교주의를 표방하는 단체다. 조 전 법무부 장관은 취임 35일 만인 지난 14일 사퇴한 뒤 이튿날 서울대 교수로 복직했다.
연합뉴스

16일 서울 관악구 서울대 법학전문대학원 앞 게시판에 ‘조국 교수의 교수직 파면을 촉구합니다!´라는 제목의 대자보가 붙어 있다. 이 대자보를 쓴 서울대 학생 모임 ‘트루스포럼’은 보수 기독교주의를 표방하는 단체다. 조 전 법무부 장관은 취임 35일 만인 지난 14일 사퇴한 뒤 이튿날 서울대 교수로 복직했다.


연합뉴스
2019-10-17 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