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정용 감독 대한민국체육상 지도자상

입력 : ㅣ 수정 : 2019-10-16 01:55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정정용 감독 뉴스1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정정용 감독
뉴스1

국제축구연맹(FIFA) 20세 이하(U20) 월드컵 준우승 신화를 이끌었던 정정용 감독이 대한민국체육상 지도자상을 수상했다.

문화체육관관부는 15일 서울 중구 소공동 더플라자호텔에서 제57회 대한민국체육상 시상식 및 2019 체육발전유공자 포상 전수식을 개최하고 정 감독에게 지도자상을 수여했다. 정 감독은 ‘호통보단 소통’으로 어린 선수들을 이끌어 FIFA 주관 대회에서 한국 대표팀 역대 최고 성적을 거뒀다. 올해 7월 헝가리 부다페스트에서 열렸던 펜싱 세계선수권대회에서 사브르 남자부 개인전과 단체전에서 우승하며 대회 2관왕을 달성한 오상욱(23·성남시청)은 올해 대한민국 체육을 빛낸 최고의 선수로 뽑혔다. 세계랭킹 1위에 오른 오상욱은 내년 도쿄올림픽 펜싱 금메달 기대주로 꼽힌다.

류재민 기자 phoem@seoul.co.kr

2019-10-16 30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