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SDI, 배터리 시스템사 獨 아카솔에 배터리 셀 공급

입력 : ㅣ 수정 : 2019-09-24 16:34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삼성SDI가 독일 배터리 시스템 제조사인 아카솔(AKASOL)에 배터리 셀과 모듈을 공급한다. 이를 계기로 삼성SDI는 유럽 전기 상용차 시장 공략을 강화할 계획이다.

아카솔은 세계 주요 전기 상용차 제조사에 탑재할 리튬이온 배터리 공급사를 삼성SDI로 지명했다고 24일(현지시간) 발표했다. 두 회사 간 계약은 지난 22일 열린 독일 프랑크푸르트 모터쇼에서 체결됐다.

삼성SDI는 2020년부터 2027년까지 두 개 프로젝트를 통해 아카솔에 리튬이온 배터리 셀과 모듈, 13GWh 규모 배터리를 공급할 예정이다.


1990년 설립된 아카솔은 상용차, 열차, 선박, 건설장비 등에 탑재되는 배터리 시스템 전문 제조사로 연간 1500대 규모 전기 버스를 생산할 수 있는 회사다. 아카솔은 삼성SDI와 협력해 차세대 고성능 배터리 시스템을 공급하기 위해 글로벌 상용차와의 관계를 확대 중이다.

아카솔 스벤 슐츠 사장은 “리튬이온 배터리 글로벌 리더 삼성SDI와의 파트너십은 전기 상용차 배터리 시스템 제조업체로서 우리의 역동적인 성장을 확보하는 이정표”라면서 “삼성SDI와의 긴밀한 관계를 통해 글로벌 제조사의 전기상용차 성장계획에 대응할 수 있는 배터리 셀의 안정적인 공급망을 확보했다”고 했다. 삼성SDI 김정욱 전략마케팅실장은 “삼성SDI는 아카솔의 전략적으로 중요한 공급자 중 하나란 것을 자랑스럽게 생각한다”고 했다.


한편 삼성SDI는 지난 7월 상용차·중장비 업체인 볼보 그룹과 차세대 e모빌리티를 위한 전략적 협약식을 진행했다. 삼성SDI와 볼보가 전기 트럭용 배터리 팩을 공동 개발, 배터리 셀과 모듈은 삼성SDI가 공급하고 볼보는 삼성SDI 팩 기술을 활용해 볼보 현지 공장에서 팩을 조립하는 내용의 협약이다.

홍희경 기자 salo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