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학생 기자들, 평화 현장 체험해 작성한 기사로 경진대회 연다

입력 : ㅣ 수정 : 2019-09-23 17:36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대학생 기자들이 평화현장을 직접 체험하고 쓴 통일 기사로 경진대회를 연다.

1999년 제정된 통일교육지원법에 따라 이듬해 설립돼 매년 연 평균 5만명에 통일 교육을 시행해 온 통일교육협의회(상임 의장 송광석)는 전국 대학생 35명을 선발해 다음달 ‘제1회 전국 대학생 기자단 평화현장 취재 및 통일 기사 경진대회’를 연다고 23일 밝혔다. 통일부 통일교육원과 서울신문 평화연구소가 후원한다.

다음달 11일(금)과 11일(토) 일박이일 일정으로 민통선 안 캠프 그리브스에서 묵으며 통일 강연과 도라전망대와 도라산 역 등 평화현장을 취재하고 저녁에는 기사 작성 관련한 교육 등을 받는다. 언론과 통일에 관심 있는 대학생은 누구나 신청할 수 있으며 한 대학교에서 4명까지만 참가할 수 있다. 통일교육협의회 홈페이지(www.tongil.org)에서 참가 신청서를 내려받아 이메일(tongiledu@daum.net)로 접수하면 된다.

참가자들은 다음달 14일(월)부터 2주 동안 기사를 작성하고 같은 달 28일(월)~11월 1일(금)까지 심사를 거쳐 11월 5일(화) 오후 5시 통일교육협의회 홈페이지에 수상 내역을 게재하고 시상식을 11월 13일(수) 오후 3시 서울신문사 6층 회의실이나 프레스센터에서 개최할 예정이다.

대상 격인 통일부 장관상 한 편에 상금 30만원, 최우수상에 해당하는 통일교육원장상 두 편에 상금 20만원씩, 우수상에 해당하는 서울신문사장상 세 편에 10만원씩, 장려상에 해당하는 통일교육협의회 상임의장상 다섯 편에 상금 5만원씩이 주어진다. 수상자들의 소속 대학에도 같은 액수의 상금이 수여되는 점이 색다르다.

참가한 학생의 기사가 소속 대학의 신문과 방송 매체에 게재되거나 방송되면 가산점을 부여하고 모든 참가자들은 통일교육협의회 대학생 기자로 위촉할 예정이다.

임병선 평화연구소 사무국장 bsnim@seoul.co.kr
통일교육협의회가 다음달 11일부터 12일까지 ‘제1회 전국 대학생 기자단 평화현장 취재 및 통일 기사 경진대회’를 앞두고 참가 대학생을 모집하고 있다. 사진은 통일교육협의회가 지난 2016년 12월 동북아 대학(원)생 평화통일 캠프의 일환으로 개최한 통일부 장관과의 통일공감 콘서트에 참가한 학생들이 기념 촬영을 하는 모습. 통일교육협의회 제공

▲ 통일교육협의회가 다음달 11일부터 12일까지 ‘제1회 전국 대학생 기자단 평화현장 취재 및 통일 기사 경진대회’를 앞두고 참가 대학생을 모집하고 있다. 사진은 통일교육협의회가 지난 2016년 12월 동북아 대학(원)생 평화통일 캠프의 일환으로 개최한 통일부 장관과의 통일공감 콘서트에 참가한 학생들이 기념 촬영을 하는 모습.
통일교육협의회 제공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