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야 3당, 국정감사 10월 2~21일 확정

입력 : ㅣ 수정 : 2019-09-20 10:03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국회 본회의장 조국 법무부 장관 임명으로 국회가 다시 경색국면으로 돌입하면서 여야가 해임건의안 ‘표 계산’에 나섰다 연합뉴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국회 본회의장
조국 법무부 장관 임명으로 국회가 다시 경색국면으로 돌입하면서 여야가 해임건의안 ‘표 계산’에 나섰다
연합뉴스


정기국회 일정을 두고 신경전을 벌여왔던 교섭단체 3당이 국정감사 일정에 20일 합의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나경원 자유한국당, 오신환 바른미래당 원내대표 전날 만찬 회동에서 이같이 합의한 것으로 알려졌다.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는 20일 “다음 달 2일부터 21일까지 국정감사를 실시한다”며 “22일에는 시정연설, 28일부터 사흘간 교섭단체 대표연설을 실시한다”고 말했다.

그간 여야는 오는 26일부터 시작되는 나흘 간의 대정부질문 일정에 합의했지만 국정감사 일정을 두고 이견을 좁히지 못해왔다.

문경근 기자 mk5227@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