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기밀보호전문가 양성...국제산업보안정보협회 전문가 과정 개설 .

입력 : ㅣ 수정 : 2019-09-19 18:20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지난 17일 동서대학에서 열린 5기 산업기밀보호전문가과정 개강식에서 협회관계자와 교수, 교육생 등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산업보안정보협회제공>.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지난 17일 동서대학에서 열린 5기 산업기밀보호전문가과정 개강식에서 협회관계자와 교수, 교육생 등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산업보안정보협회제공>.

국제산업보안정보협회는 최근 동서대학에서 ‘ 5기 산업기밀보호전문가과정 개강식’을 가졌다고 19일 밝혔다.

이날 입교식에는 정향기 협회이사장, 동서대학 LINC+사업단 부단장 황기현 교수를 비롯해 교수, 교육생 등 50여명이 참석했다.

황요완 협회 사무총장사회로 개회사, 연혁보고, 축사, 교육진행과정 순으로 진행됐다.

정향기 협회이사장은 “어렵게 개발한 첨단기술이 해외로 유출되는 사례가 계속 증가하고 있다”며 “이에 대한 대책으로 산업기밀보호전문가의 육성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황기현 교수는 축사를 통해 “동서대학교 5기 입교를 진심으로 축하드리며 한사람의 낙오자 없이 전원 수료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훈재 책임교수는 ” 산업기밀유출 보안 자격증 소지자나 전문가 과정을 거친 학생들의 경우 취업에 유리하다”고 말했다.

협회 이병문 교수는 “산업기밀보호전문가들이 기업에서 기술유출을 철저히 예방하고 핵심기술이 유출되지 않도록 선도적인 역할을 해주기를 바란다” 고 말했다.

동서대와 공동으로 주최하는 산업기밀보호전문가과정은 18주 동안 매주 화요일마다 열리며, 수업시간은 오후6사30분부터 ~ 오후9시30분까지 진행된다.

과정은 이론30%, 실무사례40%, 특강10%, 실무견학(자격시험포함)20% 등으로 진행된다.

교육과정을 이수하고 소정의 시험에 합격하면 자격기본법에 의한 ‘국제산업기밀보호관리사1급’ 자격을 취득한다.

부산김정한 기자 jhk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