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3번째 최연소 각료’ 고이즈미 일본 환경장관

입력 : ㅣ 수정 : 2019-09-12 18:51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아베 신조 총리가 11일 단행한 개각에서 환경상(장관.가운데)에 임명된 고이즈미 신지로 중의원 의원이 총리 관저로 들어가고 있다. 올해 38세인 고이즈미 의원은 전후(戰後) 일본에서 3번째 최연소 각료 기록을 세웠다.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