캄보디아 주재 외교관, 성추행 혐의로 직위해제

입력 : ㅣ 수정 : 2019-09-10 21:48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캄보디아 주재 외교관이 여직원을 성추행한 혐의로 직위해제된 것으로 10일 전해졌다.

외교부 당국자는 “문제의 외교관 A씨에 대해 관련 절차를 진행하기 위해 귀임 조치했다”고 밝혔다.

외교부 감사 결과 A씨는 지난해 여직원 B씨에게 부적절한 신체 접촉을 하고 불쾌감을 줄 수 있는 언급도 한 것으로 알려졌다.

B씨는 올해 들어 이를 외교부 감사관실에 알렸고 감사를 진행한 뒤 지난 7월 A씨는 직위해제된 것으로 알려졌다.

외교부에서는 주에티오피아 대사의 성폭행 사건을 계기로 2017년 성 비위에 대해 ‘원스트라이크 아웃’ 제도를 도입했지만, 이후에도 성 관련 비위가 끊이지 않고 있다.

최근에도 부하 여직원을 성추행한 혐의로 일본에 주재하던 총영사가 경찰 수사를 거쳐 기소됐다.

신진호 기자 sayh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