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그아이돌 코쿤, 부산서 ‘글로벌 개그쇼’ 펼친다

입력 : ㅣ 수정 : 2019-08-23 13:46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개그아이돌 코쿤(전재민, 이창한, 강주원, 김태길, 다나카 료)이 제7회 ‘부산국제코미디페스티벌’ 무대에 오른다.

소속사 윤소그룹은 코쿤이 오는 24~25일 부산디자인센터 이벤트홀에서 ‘코쿤과 월드와이드’ 공연을 꾸민다고 23일 밝혔다.

‘코쿤과 월드와이드’에는 코쿤뿐 아니라 일본 최대 엔터테인먼트 기업 요시모토흥업 소속 인기 개그맨들이 출연한다. 코쿤은 아키라 콘티넨탈 휘바, 블루레디, 우에스P 등과 함께 무대를 꾸민다. 노래와 군무가 어우러진 코쿤의 개그부터 마술, 만담, 몸개그를 오가며 국경을 넘나드는 웃음이 펼쳐질 예정이다.

코쿤은 개그맨 윤형빈이 이끄는 윤소그룹과 요시모토흥업이 공동제작한 5인조 개그 아이돌로 지난해 7월 tvN ‘코미디 빅리그’를 통해 데뷔했다. 이후 ‘2018 코미디위크 인 홍대’, 제6회 ‘부산국제코미디페스티벌’ 등에 출연하며 신인 개그맨으로서 눈에 띄는 활약을 보였다. 이달 초에는 본격적인 일본 진출을 시작했다. 지난 22일 도쿄 시부야의 요시모토 무겐다이홀 공연에서 일본 인기 개그맨들과 어깨를 나란히 하며 공연을 성황리에 마쳤다.

이정수 기자 tinti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