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소미아 파기에 일 정부 “극히 유감” 불쾌감

입력 : ㅣ 수정 : 2019-08-22 19:08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청, “지소미아(GSOMIA) 종료 결정” 김유근 국가안보실 1차장이 22일 오후 춘추관 대브리핑룸에서 “정부는 한일 간 ‘군사비밀정보의 보호에 관한 협정’(GSOMIA)을 종료하기로 결정했으며 협정의 근거에 따라 연장 통보시한 내에 외교 경로를 통하여 일본 정부에 이를 통보할 예정”이라고 밝히고 있다. 2019.8.22  연합뉴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청, “지소미아(GSOMIA) 종료 결정”
김유근 국가안보실 1차장이 22일 오후 춘추관 대브리핑룸에서 “정부는 한일 간 ‘군사비밀정보의 보호에 관한 협정’(GSOMIA)을 종료하기로 결정했으며 협정의 근거에 따라 연장 통보시한 내에 외교 경로를 통하여 일본 정부에 이를 통보할 예정”이라고 밝히고 있다. 2019.8.22
연합뉴스

한국 정부가 22일 일본과 맺은 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지소미아) 종료를 결정한 것에 대해 일본 정부가 불쾌감을 표했다는 언론보도가 나왔다.

교도통신은 일본 정부 소식통이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의 파기를 결정한 한국의 대응에 대해 “극히 유감이다”라고 말하며 불쾌감을 표했다고 전했다.

김유근 청와대 국가안보실 1차장은 이날 브리핑에서 “정부는 한일 간 지소미아를 종료하기로 결정했으며 협정의 근거에 따라 연장 통보시한 내에 외교 경로를 통하여 일본 정부에 이를 통보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오달란 기자 dalla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